[파라노이드] 인천펜타포트록페스티벌 2016 취재파일 4

LIVE REPORT

펜타포트록페스티벌의 가장 큰 매력 가운데 하나는 잘 알지 못하는 해외 밴드들을 만날 수 있다는 점 역시 빼놓을 수 없겠죠? 해마다 동남아, 일본을 비롯해서 말 그대로 세계 여러나라의 뮤지션들이 소개되곤 하는데요, 개인적으로 가장 눈에 띈 밴드는 둘째날인 8월 13일 2시 40분부터 드림스테이지에 올랐던 프리처스The Preatures와 8월 14일 1시 40분부터 역시 드림스테이지에서 공연을 펼친 블랙 허니Black Honey였습니다. 두 밴드 모두 여성 보컬리스트를 전면에 내세운 록밴드들인데요,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은 밴드였음에도 불구하고 스테이지를 이끌어가는 힘이 탁월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호주출신 프리처스는 펜타포트록페스티벌이 열리기 조금 전에 유니버설 뮤직을 통해 정식으로 국내에 음반 발매가 되었으니, 관심있는 분들은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음반에 수록된 음원도 좋지만, 라이브는 또 다른 그들의 모습을 볼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다만 올해는 일본과 동남아의 신인 혹은 잘 알려지지 않은 밴드들을 볼 수 없어서 조금은 아쉬웠네요.



신고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