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re, 록과 헤비메탈 팬들이 기다리던 정규 1집 발표한

MONTHLY ISSUE/ISSUE NO. 28


한국 헤비메탈의 시작점에서 현재까지의 맥을 가장 분명하게 짚어내는 밴드로 손꼽히는 퓨어의 정규 앨범이 발매 초읽기에 들어갔다. 이들의 결성부터 현재, 그리고 새 앨범에 대해 소개한다. 


글 고종석 


밴드 퓨어Pure는 1980년대와 1990년대의 ‘메탈키드’들이 함께 모인 조직이다. 시작점에 있었던 한국 록과 헤비메탈, 그리고 대중적인 성공 사이에서 퓨어의 음악은 순응의 과정을 거쳐 나왔다. 그럼에도 이들의 결성과 이전까지의 행보는 크게 부각되지 않았으며, 비밀스러운 단계 속에서 서서히 형체를 드러냈다. 퓨어는 자신들의 음악을 쉽게 풀어 나갈 수 있는 여러 방법을 마다한 채, 2014년 데모 앨범 [Shadow Love]를 먼저 발표했다. 레코딩의 한계가 다소 노출되었지만 퓨어가 이 앨범을 굳이 제작했던 이유는 자신들 음악의 지향점을 제시하고, 단점을 보완하기 위한 이유가 가장 컸다. 그리고 퓨어는 그 완성된 음악을 정규 1집 [The Light Of Tornado]에 고르게 담아내는데 성공했다.



신고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