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e Satriani, 노래하는 기타에 접근한 3년 만의 신보

MONTHLY ISSUE/MAY 2013



새 앨범마다 일렉트릭 기타의 혁명을 이뤄왔던 조 새트리아니(Joe Satriani)도 이제는 기타에 쏟아 붓던 열정을 악곡과 백그라운드 사운드에 무게를 두고 있다. 데뷔 초, 중반에 그의 앨범들이 기타의 크리에이티브한 면을 부각시킨 것에 비추어 볼 때 3년 만에 내놓은 신보는 노래하는 기타에 접근하고 있으며 가장 눈길을 끄는 점은 명 드러머 비니 콜라이우타의 참여다.


글 박국환 | 사진제공 Sony Music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