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헤비메탈 루키!! 피해의식, 첫 번째 정규앨범 [Heavy Metal Is Back] 발매!

NEWS AND GEL



떠오르는 한국의 헤비메탈 루키 피해의식이 북미최대 쇼케이스 페스티벌 SXSW 참가하여 가시적인성과를 거두고 돌아왔다. 짙은 화장, 긴 머리, 스키니 팬츠, 호피무늬 등 8~90년대 글램 메탈의 요소들을 차용한 피해의식의 미국 진출 소식을 처음 접한 한국의 많은 음악 동료들과 관계자들은 사실 반신반의 해왔었다. 과연 헤비메탈의 본고장에서 글램메탈의 거두인 <Cinderella>, <Poison> 같은 모습을 한 동양밴드가 그저 웃음거리가 되진 않을지, 사람들이 이들의 음악에 주목할지 걱정한 사람이 많았다.


하지만 그런 걱정들은 모두 기우에 지나지 않았다는 것을 피해의식은 미국 현지에서 몸소 증명했다. 독일의 대형 헤비메탈 페스티벌인 W:O:A 주최측의 주도로 열린 Heavy Metal Pool Party와 Korea Night II 등 총 세 번의 무대에서 공연한 피해의식은 매 공연마다 수많은 카메라 세례와 함께 싱얼롱, 헤드뱅잉등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어냈다.


이러한 공연에 매료된 현지 매체들 요청에 피해의식은 7건 이상의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한국 뮤지션 사상 처음으로 SXSW 오피셜 스튜디오에서 카메라 인터뷰를 진행한 한편, SXSW의 공식 미디어 스폰서이자 오스틴지역 최대 일간지인 The Austin Chronicle의 Daily SXSW 섹션에 ‘Seoul Night II : Revenge of glam metal’이라는 부제와 함께 피해의식의 쇼케이스 리뷰가 단독으로 게재 되었다. 


오스틴 크로니클의 Marc Savlov는 이 리뷰에서 ‘우리는 비빔밥, 박찬욱감독, 싸이등을 배출한 한국에 감사한다. 이제 우리는 서울에서 온 피해의식이라는 밴드를 발견한 행운에 소주잔을 들어 올릴때다.’고 찬사를 보냈다.


자유육식연맹 총재로 더 잘 알려진 보컬 크로커다일과 DMOT등 언더그라운드 메탈씬에서 견고하게 실력을 쌓아온 베테랑 기타리스트 손경호가 만나 결성한 피해의식은 2013년 데뷔싱글 <매직핑거>를 발매 한 뒤, 펜타포트, 그린플러그드, chkchkchk 등 각종 페스티벌 및 내한공연을 섭렵하고, 북미 최대 쇼케이스 페스티벌인 SXSW 진출까지, 전무후무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베이시스트 스콜피온과 드러머 타란툴라의 합류로 더욱 단단하진 사운드로 중무장한 피해의식은 80년대 미국 글램 메탈에 대한 충실한 복각과 오소독스한 재해석이 돋보이는 정규 1집 <Heavy metal is back>을 4월 2일 정식 발매한다. 인트로 곡을 포함 총 13곡의 트랙을 담은 본 앨범은 <매직핑거>만큼이나 충격적이고 매력적인 이야기를 곳곳에 숨겨놓은 기발한 장치들과 다이나믹한 구성을 통해 펼쳐놓았다.





이들의 새 앨범은 SXSW 기간 동안 세계 최초 현장 판매를 통해 매진사례를 기록하였으며, 이를 통해 음반을 미리 접한 유럽 관계자들로부터 직접 음반사측으로 유럽 발매요청이 들어오는 등 정식 발매 전부터 해외에서 큰 호응을 얻고있다.


미국 SXSW에서 성공적인 공연 및 새 앨범 프로모션 활동을 마치고 돌아온 피해의식은 정규앨범 발매를 기념하여 4월 26일 6시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게스트 밴드 파블로프, 술탄오브더디스코와 함께 그들의 첫 번째 단독공연을 개최한다.


자료제공 = 워너뮤직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