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라, 전설적인 록 밴드 레드 제플린 콜라보레이션 출시

NEWS AND GEL


뉴에라 캡 코리아(이하 뉴에라)가 오는 5월 14일 록 밴드 레드 제플린Led Zeppelin과의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출시한다. 


레드 제플린은 1970년대를 주름잡은 영국의 록밴드로 하드록 스타일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밴드다. 지미 페이지(기타), 로버트 플랜트(보컬), 존 폴 존스(베이스), 존 본햄(드럼) 4인의 멤버로 구성, ‘Stairway To Heaven’, ‘Immigrant Song’ 등 명곡을 발표하며 많은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았다. 로큰롤 명예의 전당 헌액뿐 아니라 그래미 평생 공로상 수상에 빛나는 레드 제플린은 해체된 지 40년이 넘은 지금도 전 세계적으로 지속적인 앨범 판매와 영향력을 과시하고 있는 전설적인 록 밴드로 남아있다.



이번 뉴에라 X 레드 제플린 콜라보레이션은 밴드의 로고와 앨범 아트워크를 활용한 모자 4종과 티셔츠 5종으로 출시된다. 59FIFTY 제품의 뒷면에는 4집 앨범에 사용되었던 기하학적인 심벌이 자수로 새겨져 있다. 빈티지 무드의 그래픽과 기념비적인 앨범 아트워크를 활용한 티셔츠도 프리미엄 원단을 사용하여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59FIFTY 피티드캡은 59,000원, 9FORTY 볼캡스타일은 49,000원, 티셔츠는 스타일별 49,000원 ~ 69,000원에 판매 예정이다. 


뉴에라 X 레드 제플린 콜라보레이션은 5월 14일부터 전국 뉴에라 매장과 뉴에라 공식 온라인스토어(http://www.neweracapkorea.com)에서 구입할 수 있다.


※ 뉴에라 캡 컴퍼니 

미국 버팔로에 본사를 두고 있는 모자 제조 업체이자 브랜드로 1920년 에르하르트 콕Ehrhardt Koch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현재 북미 3대 스포츠 리그MLB, NBA, NFL의 공식 선수용 모자를 공급하고 있다. 특히 59FIFTY로 이름붙은 Fitted cap은 뉴에라의 대표 실루엣으로 MLB의 모든 선수들이 경기 중에 이 59FIFTY 실루엣의 모자를 착용한다. 59FIFTY 캡은 막혀있는 뒤 패널을 활용한 보다 다양한 디자인이 가능하고 소비자 개개인에 맞춘 다양한 사이즈로 출시된다. 뉴에라는 59FIFTY 외에도 9FIFTY, 39THIRTY, 9FORTY, 9TWENTY 등 소비자들의 취향과 스타일에 맞는 다양한 실루엣의 모자를 선보이고 있다. 뉴에라는 모자뿐 아니라 프리미엄 퀄리티의 성인 의류제품과 더불어 2018년 3월 뉴에라 키즈를 런칭,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자료제공 = 뉴에라 캡 컴퍼니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