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ht Bringer, 여성 보컬의 파워와 J-Metal의 정교함이 담긴 두 번째 앨범으로 돌아오다.



일본의 하드락/헤비메틀 씬에서는 의외로 여성 보컬리스트들이나 여성 밴드 등 여성 뮤지션들의 활약이 그 어떤 지역보다 활발하다. 1980년대 쇼야(Show-Ya)와 같은 여성 하드락/헤비메틀 밴드가 주류에서 큰 인기를 끌었고, 현재에도 신티아(Cyntia), 아루디아스(Aldious), 데스트로즈(Destrose) 등 전 멤버가 여성인 메틀 밴드는 물론, 대즐 비전(Dazzle Vision)과 같은 스크리모 밴드에서 여성 멤버가 프론트 우먼을 맡고 있는 경우를 쉽게 만날 수 있다. 아이돌계에서도 베이비메틀(BabyMetal)과 같은 소녀 메틀 아이돌이 주류에서 활동할 수 있는 것이 일본 음악 시장이니, 한국 메틀 씬의 현실에서 보면 그저 부러울 뿐이다. 


글 김성환 | 사진제공 C&L Music





2012/10/04 - [Monthly Issue/October 2012] - Light Bringer, 일본 메이저 헤비메틀 씬의 기대주가 선보이는 창세기(Genesis)



WRITTEN BY
파라노이드